Skip links

컨버전스 아트 선보인 본다빈치㈜ 블록체인 사업 진출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본다빈치㈜가 블록체인 사업에 출사표를 던진다.

본다빈치㈜는 자체 제작해 보유하고 있는 컨버전스 아트예술작품 및 전시장을 기반으로 하는 블록체인 사업을 위해 컬처코인 ‘BSD’(캐릭 ‘비트슴도’)를 개발했다. BSD는 비트코어 계열로서 가상 빌리지에 살고 있는 귀여운 화폐이자 자체 캐릭터를 담고 있는 컬쳐 코인이다.

본다빈치의 BSD는 향후 폭넓은 문화 콘텐츠와 쇼핑몰 이용 SNS 등을 통해 이용자 모두에게 주어질 가상화페로 컬쳐 얼라이언스를 통한 거래소 및 문화예술 환경에 특화된 e커머스코인을 개발해 아트, 엔터테인먼트, 게임 영화와 같은 글로벌콘텐츠 시장의 결제 재화로 쓰일 뿐 아니라 예술작품을 공동 소유 할 수 있는 아트 블록체인 거래소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또한 본다빈치㈜는 자사가 보유한 디지털 아트의 특허 및 저작권 확보를 기반으로 구매를 원하는 소유자들에게 P2P방식으로 예술품들을 거래할 수 있는 오프라인 블록체인 거래소를 구축할 예정이다. 온라인 플랫폼과 오프라인 거래소를 통해 위탁받은 해외 유수의 실물아트 및 디지털 자산의 소유권을 블록체인 분산 원장에 기록하고, 이를 구매하는 구매자들이 직접 콜렉터가 되어 아트작품의 가치를 소유하는 세계 최초의 온·오프라인 아트체인 거래소를 연내에 오픈할 예정이다.

본다빈치㈜의 박상흥 , 김려원 리더는 “BSD는 기존 문화예술 및 엔터테인먼트 영역이 가치를 발굴하고 이에 대한 자본 확장과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공격적으로 창조해 내기엔 부족한 현실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대안으로 문화, 예술의 분야에서 평등한 지배구조를 갖도록 원천적으로 도와 부가가치를 생성해 내는 컬쳐코인 BSD를 만들게 되었다”고 밝혔다.

본다빈치㈜는 오리지널 명화에 IT기술을 접목한 컨버전스아트 전시 ‘반고흐: 10년의기록’전, ‘헤세와 그림들’, ‘모네, 빛을그리다’, ‘헬로아티스트’, ‘미켈란젤로’ 전 등을 흥행시켰다. 대한민국 SNS산업대상 전시정보 부문에서 ‘산업진흥원장상’을 수상했고, ‘제5회 아시아 로하스산업대전’에서 특허청장상을 수상했다.

Return to top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