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삭제됨. 취소할까요?

8월 23일(금) 국내외 블록체인 뉴스 오전 브리핑

    • 입력 2019-08-23 09:10
    • |
    • 수정

[카카오 블록체인 사업 무산 소식, '가짜 뉴스' 유력]

지난 22일 오후 국내 미디어 아시아투데이가 보도한 "카카오, 금융위 압력으로 인한 블록체인 사업 무산" 기사에 대해 카카오 관계자들이 사실과 다른 허위 뉴스라고 지적했다. 현재 아시아투데이 측은 해당 기사를 내린 상태다. 복수의 SNS 채널을 통해 확인된 내용에 따르면, 한 클레이튼 관계자는 "조직 개편의 일부는 맞지만, 대부분의 내용이 허위"라고 설명했다. 클레이튼의 파트너사인 픽션 네트워크의 배승익 대표도 커뮤니티를 통해 "클레이튼에 유선으로 확인한 결과, 거의 대부분이 허위 기사"라고 밝혔다.

[美 싱크탱크 "중동 테러조직 암호화폐 자금조달 현상 심화"]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포스트 22일 보도에 따르면 미국 워싱턴 싱크탱크 중동미디어연구소(MEMRI)가 "중동 테러조직의 암호화폐 자금조달 현상이 더욱 심화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5년간 ISIS, 알카에다 등 중동 테러조직은 텔레그램, 트위터, 페이스북 등 소셜 미디어를 통해 수백만 달러 규모의 BTC를 모금한 것으로 나타났다. 앞서 이스라엘 블록체인 정보 제공 업체 화이트스트림(Whitestream)은 일부 테러자금이 미국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를 통해 세탁되고 있다고 지적한 바 있다.

[외신 "이더리움, 하이퍼렛저 첫 퍼블릭체인 채택 전망"]

이더리움이 하이퍼렛저의 첫 퍼블릭 체인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코인데스크가 23일 보도했다. 미디어는 "하이퍼렛저 오픈 소스 컨소시엄 산하 기술 운영 위원회가 콘센시스(이더리움 인프라 개발 업체)가 지원하는 판테온 프로젝트를 채택할 경우, 이더리움은 하이퍼렛저 상의 첫 퍼블릭 체인이 될 것이다"라고 보도했다. 판테온은 컨센시스의 엔지니어링 팀 페가시스(PegaSys)가 만든 이더리움 기반의 서비스 제품군이다. 미디어는 이에 대해 "판테온은 하이퍼렛저 우산 속에 들어온 첫 퍼블릭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될 것"이라며 "이는 판테온의 코드가 하이퍼렛저 소유 깃허브 페이지에 업로드 될 것이며, 참여하고 있는 개발자들에게 개방됨을 의미한다"고 설명했다. 하이퍼렛저는 리눅스가 지원하는 세계 최대 규모 오픈소스 기반 엔터프라이즈 블록체인 컨소시엄이다.

[윌리 우 "알트 시즌 다가온다"]

유명 암호화폐 애널리스트 윌리 우(Willy Woo)가 21일(현지시간) 본인의 트위터를 통해 "알트코인이 지지구간에 근접했다"며 "알트 시즌이 다가오고 있다"고 내다봤다. 이와 관련해 그는 알트코인과 BTC의 시가총액 및 거래량 비율 그래프를 인용 "최근까지 쓰레기코인(shitcoin)들은 대학살 기간을 겪었다"며 "알트코인의 BTC 대비 시가총액 및 거래량은 현재 상승추세 하단 지지선에 근접했으며, 반등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외신 "LTC 재단 임직원, 감봉 자처...자금난 영향"]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더블록에 따르면, 라이트코인(LTC, 시총 5위) 재단 공동 창시자 왕신시(王新喜)가 22일 Xcong.com과의 인터뷰 중 "우리 임직원들이 재단의 자금난을 극복해내기 위해 스스로 감봉을 자처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그는 "최근 재단의 자금난은 암호화폐 시장 침체의 영향으로 1분기 기부금 규모가 감소한 것에 기인했다"며 "지난 2분기에는 수십만 달러 규모의 기부금을 유치했고, 2019년에는 보다 다양한 파트너십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부연했다. 지난주 더블록 소속 애널리스트 매튜 야마모토(Matthew Yamamoto)는 보고서를 통해 "라이트코인 재단의 보유 자금은 지난해 2분기부터 약 75% 감소했다"며 "해당 자금은 지난 1분기 기준 약 96,400 달러의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고 분석한 바 있다.

자료제공=코인니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댓글 [14]
댓글 서비스는 로그인 이후 사용가능합니다.
댓글등록
취소
  • 최신순
  • gawon1
  • 2019-08-25 04:25:37

고맙습니다

  • 1
  • 0
답글달기
  • ga6880ga
  • 2019-08-25 00:13:41

감사합니다

  • 2
  • 0
답글달기
  • lyalwj
  • 2019-08-24 21:49:57

뉴스 잘 봤어요

  • 2
  • 0
답글달기
  • 야누
  • 2019-08-24 10:27:24

잘보구 갑니다

  • 2
  • 0
답글달기
  • 민주
  • 2019-08-23 23:54:06

뉴스 브리핑 잘봤습니다

  • 3
  • 0
답글달기
  • gawon
  • 2019-08-23 21:39:48

감사합니다

  • 4
  • 0
답글달기
  • okpark7942
  • 2019-08-23 19:05:04

잘봤습니다

  • 4
  • 0
답글달기
  • y2d2002
  • 2019-08-23 19:00:43

잘봤습니다

  • 5
  • 0
답글달기
  • 젤로는천사
  • 2019-08-23 17:35:56

엄선된 뉴스 잘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 5
  • 0
답글달기
  • yoyo7733
  • 2019-08-23 17:01:56

잘보고갑니다

  • 5
  • 0
답글달기
  • 현춘희
  • 2019-08-23 14:12:07

잘 읽고갑니다

  • 5
  • 0
답글달기
  • jinupi
  • 2019-08-23 11:04:20

잘 보고 갑니다

  • 4
  • 0
답글달기
  • ysson
  • 2019-08-23 10:55:37

감사합니다

  • 4
  • 0
답글달기
  • lyalwj
  • 2019-08-23 09:29:17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5
  • 0
답글달기
닫기

본다빈치(주) | 경영대표. 박상흥 연출대표. 김려원 | 101 86 81066 | OSN. 서울강남 제2015-03026호 | 본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111길 18-7
Tel. +82 2 540 0329 | Fax. +82 2 549 9279 | [email protected] | Mon-Fri 9:30~18:30
본다빈치뮤지엄 고객센터 - 능동점. 1661-0553 | 본다빈치스퀘어 070.7766.8889

ⓒ 2018 BonDavinci Inc.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PUBLISHsoft.
오늘하루 더 이상 열지 않기